[의료관광뉴스] 몽골·카자흐에서 의료·웰니스 단체관광객 800여명 방한 > 공지사항및NEWS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공지사항및NEWS


[의료관광뉴스] 몽골·카자흐에서 의료·웰니스 단체관광객 800여명 방한
작성자홍보팀 작성일22-06-23 14:52  조회2회  댓글0건 


몽골·카자흐에서 의료·웰니스 단체관광객 800여명 방한

등록 2022.06.22 14:48:30


기사내용 요약


6회걸쳐 전세기편으로 한국 찾아…코로나19 후 최대규모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대규모 의료·웰니스 단체 관광객이 방한했다.


22일부터 오는 9월까지 6편의 전세기로 입국하는 몽골과 카자흐스탄 관광객들로, 전체 인원 규모가 800명에 이른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제주공항으로 입국한 150여 명의 몽골관광객들은 제주도내 중앙병원, 위(WE)병원, 제주한라병원, 제주한국병원으로 나뉘어 건강검진을 받고 웰니스관광지를 포함한 대표 관광지를 찾는 4박5일 일정을 소화한다


몽골에서 오는 단체는 다음달 2편, 8월, 9월에 각 1편씩 모두 5편에 걸쳐 제주도로 입국한다. 전세기 편당 140여명 규모다.


카자흐스탄에서 다음달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는 단체 100여 명도 개별적으로 건강검진, 피부·성형, 정형외과 등 병원 일정을 마친 후 웰니스관광지 체험 등 관광에 나설 예정이다.


제주시 중앙병원 김배균 진료부장은 "한국관광공사와의 공동 유치를 계기로 코로나 기간 동안 눌려있던 방한 의료관광객이 앞으로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의료관광의 특성상 입소문에 의한 방문국가 결정 사례가 많기 때문에 이번 전세기 입국을 계기로 제주도의 우수한 의료 인프라를 널리 소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관광공사 울란바토르지사 관계자는 이번 단체 관광객과 관련, "이전에 한국에서 의료를 경험했거나, 개인적으로 추가 진료를 예약한 관심층,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고 한국 의료기술을 신뢰해 방한을 결심하게 된 분들"이라며 "코로나 기간 동안 해외 의료·웰니스 여행수요를 선점하고자 현지 여행사 및 잠재고객을 대상으로 펼친 다양하고 포괄적인 마케팅의 성과"라고 설명했다.


방한 의료관광객은 코로나 이전인 2019년까지 약 50만명 수준을 기록했으나 이후 급감, 지난해 13만명 선에 그쳤다. 공사 박용환 의료웰니스팀장은 "이번 방한은 2~3년 이내에 코로나 이전 수준을 회복하기 위한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주요 시장을 대상으로 온·오프라인 박람회와 설명회 등 홍보마케팅에 나서 방한 의료관광객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뉴시스

https://newsis.com/view/?id=NISX20220622_0001916631&cID=10701&pID=1070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Responsive image
협회명 : (사)공인국제의료관광코디네이터협회    회장 : 서은희    사업자 : 471-82-00120    주소 : 서울특별시 양천구 목동동로 293, 1307호(목동, 현대41타워)
전화 : 070-7380-6743    이메일 : imtcakorea@naver.com    팩스 : 02-2644-5662   
COPYRIGHT(c) 2009 ALL RIGHT RESERVED. Medical Tourism Coordinator Association +